컨텐츠 바로가기

박미선, 30세男·19세女 사연에 "사랑은 참아주는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고딩엄빠2' 6일 방송

뉴스1

MBN '고딩엄빠 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고딩엄빠 2' 19세, 30세에 만나 아이를 가진 부부의 사연이 재연드라마를 통해 공개됐다.

6일 오후에 방송된 MBN 예능 프로그램 '고딩엄빠 2'에서는 19세에 임신한 고딩엄마 박은지와 11세 연상 남편 모준민의 사연이 공개됐다.

19살이었던 박은지는 당시 11살 연상의 서른 살 남성을 만났고, 친구에게 남자친구의 절친 모준민과의 소개팅을 주선했다. 이후, 이별한 박은지에게 전 남자친구의 친구 모준민이 찾아와 "첫눈에 반했다"라고 고백하며 두 사람이 만났다고.

재연드라마로 사연을 지켜보던 곳곳에서는 미성년자에게 고백한 성인의 모습에 탄성이 터져 나왔다. 이어 두 사람은 연애 3개월 차에 임신했고, 출산을 결정했다. 이를 지켜본 박미선은 "진짜 사랑은 참아주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MBN '고딩엄빠 2'는 10대에 부모가 된 고딩엄빠들의 다양한 이야기와 좌충우돌, 세상과 부딪히며 성장하는 리얼 가족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