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통령실, 김어준·김종대도 고발...'가짜뉴스 전쟁' 선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尹 부부 한남동 관저에 역술인 '천공 개입' 주장

민주당 "사실이면 제2의 국정농단"…해명 요구

대통령실, 김종대·김어준 고발…"가짜뉴스"

대통령실, 野 장경태 의원에 이어 '2호 고발'

尹, 술자리 질문에 발끈…'가짜뉴스 전쟁' 예고

[앵커]
대통령실이 윤석열 대통령의 새 관저 물색에 역술인 '천공'이 관여했다는 의혹을 제기한 김종대 전 정의당 의원과 라디오 진행자 김어준 씨를 고발했습니다.

가짜뉴스는 민주주의 근간을 훼손하는 행위라며 일관된 원칙에 따라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했는데, 야당은 비판에 재갈을 물리는 행위라고 비판했습니다.

조은지 기자입니다.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가 입주한 한남동 관저, 이곳을 확정하는 데 역술인 '천공'의 입김이 작용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