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 20일 첫방…이지혜 MC 합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 MC.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가 이지혜, 크리스티안 부르고스, 저스틴 하비 3MC 체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는 한국에 정착한 외국인 친구들의 삶을 들여다보는 리얼리티 관찰 예능이다. 지난 2년간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의 특별판으로 방송되며 뜨거운 반응과 호평을 이끌어냈다.

외국인의 한국살이를 지켜봄으로써 무심코 지나쳤던 일상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재미를 느낄 수 있었다는 평가를 받으며, 특집 방송 종료 후에도 재편성에 대한 성원의 목소리가 끊이지 않았다.

이러한 반응에 힘입어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가 돌아온다. 더욱 알찬 즐거움으로 돌아오는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는 오는 20일 본 방송으로 편성돼 시청자와 다시 만난다.

제작진은 한층 더 유쾌하고 신선한 콘텐츠로 시청자와 마주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전언. MC로는 ‘밉지않은 관종 언니’로 활약하고 있는 방송인 이지혜를 중심으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가 낳은 두 명의 외국인 스타 크리스티안 부르고스와 저스틴 하비가 함께 한다.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는 2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