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신한은행 비대면 개인사업자 대출, 신규 2만건 돌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신한은행 본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한은행은 디지털 소호(SOHO)영업부를 통한 비대면 기업대출 신규가 2만건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올해 2월 개점한 디지털 소호영업부는 서울, 경기, 인천지역 개인사업자 고객 중 지역신용보증재단 보증서대출, 신한은행의 비대면 SOHO대출을 보유한 비대면 채널 선호 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금융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한은행은 개인사업자 고객이 은행 또는 보증기관을 방문하지 않고 인터넷뱅킹, 스마트폰을 통해 신청부터 실행까지 가능한 비대면 프로세스를 구축했다. 디지털 SOHO영업부는 지난 15일 기준 은행 전체 비대면 보증서 신규 대출 중 약 74% 이상을 처리해 기존 오프라인 영업점의 업무량을 크게 경감했다. 신한은행은 디지털 SOHO영업부 전담 고객을 기존 수도권 지역에서 전국으로 확대하고 비대면 채널을 통해 신규 가능한 상품 커버리지를 늘릴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향후 지역보증재단 등과 협업해 보증서 대출 신규, 연기에 대한 업무 프로세스를 고도화한다는 방침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데이터 기반의 개인사업자 경영지원 플랫폼을 구축하고 KT, 더존비즈온 등과의 제휴를 통해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출시 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정명섭 기자 jms9@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