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카카오 데이터센터 화재에…카카오 모든 서비스 1시간 넘게 '먹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카카오톡 비롯해 카카오T, 카카오페이지, 카카오맵, 다음 등 모든 서비스 '마비'

아주경제


카카오 데이터센터 화재 여파로 카카오가 운영하는 모든 서비스가 현재까지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고 있다.

15일 카카오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30분경부터 카카오톡을 비롯해 카카오페이지, 카카오맵, 카카오T, 카카오지하철, 카카오버스 등 카카오 주요 서비스들에 일제히 오류가 발생했다.

카카오톡 등의 주요 앱에 접속을 하면 '잠시 후 다시 시도해주세요', '네트워크가 연결되지 않았습니다' 등의 메시지가 뜨면서 제대로 작동되지 않는다. 일부 이용자들은 아예 로그인 자체가 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카카오가 운영 중인 포털사이트인 다음을 비롯해 다음 카페, 다음 뉴스 등 유관 서비스들도 이용이 불가한 상태다. 기사 등을 클릭하면 '‘503 Service Temporarily Unavailable'이라는 메시지가 뜨면서 접속이 되지 않는다.

이에 대해 카카오 측은 "카카오가 입주해 있는 판교 SK㈜ C&C 데이터센터 화재로 카카오톡 등 서비스에 장애가 발생했다"라며 "세부 장애 범위 등은 파악 중이며 빠른 복구를 위해 노력 중"이라고 말했다.

앞서 카카오톡은 지난 4일에도 약 20분간 서비스 오류가 발생해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은 바 있다.
아주경제=윤선훈 기자 chakrell@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