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배구 V리그

페퍼스, 2022 페퍼저축은행컵 전국 어울림 한마당 배구대회 성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자프로배구 페퍼저축은행 AI 페퍼스 배구단이 '2022 페퍼저축은행컵 전국 어울림 한마당 배구대회'가 성황리에 종료됐다고 4일 밝혔다.

페퍼저축은행은 지난 1일부터 2일까지 이틀간 광주광역시에서 개최된 전국 어울림 한마당 배구대회를 공식 후원했다.

광주광역시와 대한장애인배구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대회는 AI페퍼스 홈구장인 페퍼스타디움을 중심으로 빛고을체육관과 장애인국민체육센터에서 생활체육 동호인클럽 44팀과 장애인 좌식 24팀까지 총 1천400여 명이 참가했다.

페퍼저축은행은 AI페퍼스의 연고지인 광주에서 생활체육동호인 배구 및 유소년 클럽 배구를 활성화하고, 전문체육과 장애인 좌식 배구의 교류를 통해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이번 대회를 마련했다.

AI페퍼스 구단 단장을 비롯해 감독과 선수단도 2일차에 전원 현장을 방문해 결승 토너먼트 경기를 관람했다. 경기 중에는 직접 선수들이 볼마퍼, 리트리버 등으로 참여하면서 현장 봉사를 진행했다. 또한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사인회와 포토타임 등도 진행하며, 전원에게 AI페퍼스 티셔츠와 마스크를 기념품으로 전달했다.

현장 봉사에 나선 AI페퍼스 주장 이한비는 “많은 분들이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하는 모습에 큰 감동을 느꼈다”며 “저희 선수들을 알아봐주시고 함께 좋은 추억을 만들어주셔서 깊이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의 최종 우승팀은 남자클럽부 – 목포하나클럽, 여자클럽부-광주빛고을클럽, 시니어부-전주JVC, 실버부-고흥우주항공, 유소년부 – 광산중, 좌식 남자부 – 천안&아산, 좌식 여자부 - 충남엔젤이 각각 차지했다.

남자부 좌식 배구 우승팀 주장 박연재씨는 “보통은 좌식배구 대회 만을 따로 하는데 이번 어울림 한마당 대회에서는 일반 배구대회와 함께 할 수 있었다”며 “좌식배구에 대한 홍보에도 많은 도움이 된 것 같아 대회 주최측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갑수 광주배구협회장은 “AI페퍼스의 광주 연고 유치를 통해 전년 대비 광주지역 유소년 배구 클럽이 세 배 가량 증가했다”며 “지역 연고 배구 저변 확대를 위해 힘 써주시는 페퍼저축은행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AI페퍼스는 지난 5월 개최한 유소년 배구 대회에도 선수단 전원이 참가해 선수들을 대상으로 배구클리닉을 진행한바 있다. 앞으로도 지역사회 배구저변 확대와 활성화를 위해 구단과 선수단이 함께 하는 자리를 적극적으로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페퍼저축은행 제공

사진 설명 : 2022 페퍼저축은행컵 전국 어울림 한마당 배구대회에 참가한 인원들이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김진엽 기자 wlsduq123@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