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축구 해외파 소식

'뎀벨레 꽁꽁 묶은' 이강인, "동료들에게 결정적 기회 제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동료들에게 결정적인 기회 제공했다".

마요르카는 2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마요르카에 위치한 비지트 마요르카 에스타디에서 열린 2022-2023시즌 라리가 7라운드에서 FC 바르셀로나에 0-1로 패했다.

이날도 선발 출전한 이강인은 풀타임 활약하며 공격 본능을 뽐냈다. 그는 전반 10분 멋진 턴 동작 이후 날카로운 중거리 슈팅을 터트리며 홈 팬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강인은 이후로도 특유의 팬텀 드리블과 탈압박 능력을 자랑했다. 베테랑 수비수 헤라르드 피케는 이강인의 마르세유 턴을 무리하게 막으려다가 경고를 받기도 했다.

그러나 이날 가장 눈에 띄었던 것은 이강인의 수비 능력이었다. 그는 강팀 바르셀로나를 만난 만큼, 평소보다 공격 비중을 줄이고 상대의 우측 공격을 막아내는 데 집중했다. 이강인은 적극적인 전방 압박으로 상대 골키퍼의 실수를 유도하기도 했다.

경기 후 디애슬레틱은 "이강인은 경기 초반과 막바지 동료들에게 결정적인 기회를 제공했다. 열심히 뛰었다"라고 평가했다.

이강인은 올 시즌 현재까지 1골 4도움으로 맹활약하며, 마요르카 핵심 전력으로 거듭났다. 지난 9월 A매치 2연전에서 벤투 감독의 선택을 받지 못해 상처를 받았지만 소속팀 복귀 후 빠르게 회복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특히 이강인은 지난 시즌 도움왕(13도움)을 차지했던 뎀벨레를 꽁꽁 묶어냈다. 올 시즌 리그 6경기에서 2골 2도움을 기록 중이던 뎀벨레는 이날 슈팅 1회, 파이널 써드 투입 패스 1회, 드리블 성공 1회에 그치며 존재감을 드러내지 못했다. / 10bird@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