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5 (화)

9월 A매치 잘했는데…황희찬, 내전근 부상으로 웨스트햄전 결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황희찬. 리즈 | 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준범기자] 황희찬(울버햄턴)이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다.

울버햄턴은 1일(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황희찬과 라울 히메네스가 부상으로 웨스트햄전에서 나서지 않는다고 확인했다”라며 “황희찬은 최근 한국 축구대표팀 경기를 치렀는데 복귀에 앞서 부상을 입었다. 내전근 부상이며 심각한 수준은 아니”라고 발표했다.

황희찬에게는 악재다. 황희찬은 개막 2연전에서 선발 출전했으나, 이후 출전 시간이 부쩍 줄었다. 아직 마수걸이 득점도 없다. 도움 1개가 전부다. 곤살로 게데스, 파울루 네투, 다니엘 포덴세, 주앙 무티뉴 등과 주전 경쟁에서 사실상 밀려 있는 모양새다.

다행히 황희찬은 지난달 9월 A매치 2연전에서 여전한 번뜩임과 저돌적인 돌파를 보여줬다. 코스타리카전에서는 왼발 중거리 슛으로 득점포도 가동했다. 하지만 예기치 않은 부상으로 울버햄턴에서의 주전 경쟁에 재차 빨간불이 들어왔다.
beom2@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