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아는 형님'서 '문명특급' 부활? 재재, 비비·크러쉬 인터뷰 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방송인 재재 씨가 놀라운 진행 능력을 보여준다.

10월 1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최근 컴백한 크러쉬, 비비 씨와 다방면으로 맹활약 중인 재재 씨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크러쉬 씨, 재재 씨, 비비 씨는 형님들의 흥을 한껏 끌어올리는 무대로 현장 분위기를 사로잡는 동시에 3인 3색 매력을 선보인다.

이날 재재 씨는 현재 휴식기를 갖고 있는 '문명특급'을 '아는 형님'에서 진행하는 특별한 시간을 선보인다. 남다른 정보력과 유머러스한 진행으로 크러쉬, 비비 씨와의 인터뷰를 진두지휘해 형님들의 감탄을 자아낼 예정이다.

재재 씨와의 인터뷰 중 크러쉬 씨는 '가요계 4대 폭우'로 유명한 '열린음악회' 폭우에 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그는 "당시 상황이 노래 가사와 절묘하게 어우러져 많은 사람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라면서 "천장이 열린 음악회였다"라는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이 외에도 크러쉬 씨, 재재 씨, 비비 씨는 2교시 콩트 코너인 '아는 대학교 축제'에서 엔딩 무대에 서기 위해 열정적으로 게임에 참여하는 대학생들로 변신한다. 특히 크러쉬는 강호동 씨와 서장훈 씨 사이에서 열띤 상황극을 펼쳐 숨은 예능감을 드러내고, 인간 주크박스 재재 씨와 비비는 우열을 가리기 힘든 게임 실력과 흥겨운 댄스 세리머니를 선보인다.

[사진=JTBC]

YTN star 곽현수 (abroad@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팩트 체크 연예 특종이 궁금하다면 [YTN 스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