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후반기 홈런 1위' 푸이그 "이정후가 시켰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메이저리그 올스타 출신 키움의 야시엘 푸이그가 후반기 들어 화끈한 타격으로 초반 부진에서 완전히 탈출했습니다.

부담을 덜은 듯 특유의 장난기가 살아나면서 신인 선수들에게 짓궂은 인사도 건넸습니다.

김수근 기자입니다.

◀ 리포트 ▶

키움의 신인 선수들과 선배들의 첫 만남.

[김건희/키움 신인 선수]
"원주고 포수 겸 투수 김건희입니다. 잘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