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현진, ♥의사 남편도 방송인 다됐네 "이제 나보다 잘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정서희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서현진이 남편의 방송 실력을 칭찬했다.

서현진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우리 남편 '생로병사의 비밀'에 인공와우, 이명, 난청 주제로 출연했다. 벌써 두 번째"라는 글과 함께 방송 화면을 캡처해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서현진의 남편이자 이비인후과 의사인 송재진이 이명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서현진은 "아이 재우다 초저녁 기절해서 본방송 못 보고 새벽에 다시보기로 봤다"면서 "이젠 나보다 방송을 더 잘한다. 진심 부럽다"고 자랑했다. 또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생로병사의 비밀' '명의' 너무 나가고 싶다고 노래를 부르더니 꿈은 이루어졌네"라고 덧붙이며 남편의 꿈을 응원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서현진은 MBC 아나운서 출신으로, 2014년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변신했다. 2017년에는 이비인후과 의사와 결혼해 현재 아들 하나를 키우고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