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카타르 WC '파워랭킹' 공개...'아시아 1등' 한국, 32개국 가운데 17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하근수 기자=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개막이 50여 일 앞으로 다가왔다.

글로벌 매체 '골닷컴'은 28일(한국시간)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이 2달도 채 남지 않았다. 전 세계 국가들은 월드컵을 위한 마지막 준비로 준부했으며, 일부는 다른 팀들보다 더 나은 모습을 보여줬다. 트로피를 들어 올릴 준비가 된 선수는 누구일까?"라며 월드컵 본선 진출 32개국 파워랭킹을 공개했다.

1위는 브라질(FIFA 랭킹 1위)다. 매체는 "브라질 포워드 라인이 얼마나 좋은지 알고 싶은가? 가브리엘 제수스가 합류하지 못할 가능성도 있다. 브라질은 중원과 수비진 또한 매우 강하며, 현재 단계에서 의심할 여지 없이 강력한 우승 후보가 됐다"라며 치켜세웠다.

2위는 프랑스(FIFA 랭킹 4위)다.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UNL)에서 가까스로 강등을 피했음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매체는 폴 포그바, 은골로 캉데, 쥘 쿤데와 같은 핵심 전력의 부상과 킬리안 음바페의 태도에 대한 의문이 걱정거리라고 짚기도 했다.

3위는 아르헨티나(FIFA 랭킹 3위)다. C조에서 멕시코, 폴란드, 사우디아라비아와 묶이면서 비교적 수월한 그룹에 속하기도 했다. 최근 아르헨티나는 A매치 35경기 무패 행진이라는 엄청난 기록을 보유하고 있으며, 중심에는 여전히 날카로운 결정력을 보여주고 있는 메시가 있다.

한국은 전체 32개국 가운데 17위에 이름을 올렸다. '골닷컴'은 "아시아의 가장 큰 스타 손흥민은 3번째 월드컵 토너먼트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국은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짓기 전까지 무패를 달렸다"라고 설명했다. 한국과 같이 H조에 속한 포르투갈, 우루과이, 가나는 각각 10위, 16위, 21위에 포진했다.

아시아 국가들 순위는 어떨까. 한국이 가장 높은 평가를 받은 가운데 일본(22위), 이란(26위), 카타르(29위), 호주(31위), 사우디아라비아(32위)가 차례로 줄을 섰다. 특히 일본에 대해선 "독일, 스페인, 코스타리카와 함께 E조에 속했지만 충격을 안겨줄 수 있는 공격력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깜짝 활약을 하기도 했다.

[골닷컴 선정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파워랭킹]

1위~5위 : 브라질, 프랑스, 아르헨티나, 스페인, 독일

6위~10위 : 잉글랜드, 네덜란드, 벨기에, 덴마크, 포르투갈

11위~15위 : 세네갈, 크로아티아, 폴란드, 스위스, 세르비아

16위~20위 : 우루과이, 대한민국, 미국, 멕시코, 모로코

21위~25위 : 가나, 일본, 카메룬, 에콰도르, 웨일즈

26위~32위 : 이란, 캐나다, 코스타리카, 카타르, 튀니지, 호주, 사우디아라비아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인터풋볼 장승하 기자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