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손흥민으로 바라보는 축구세상

'월클'이 알아보는 '월클', 레전드 적장도 환히 웃게 만든 손흥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서울월드컵경기장, 곽혜미 기자] 카메룬 레전드 감독도 손흥민을 보고 환히 웃었다.

대한민국은 2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카메룬과 평가전에서 전반 35분 터진 손흥민의 헤더슛으로 1-0 승리를 거뒀다.

카메룬 리고베르 송 감독은 경기 종료 후 손흥민을 찾아가 밝은 미소와 인사를 건넸다.

카메룬 축구대표팀 역사상 최다 경기 출전 기록을 가지고 있고 월드컵에 4번 출전했던 리고베르 송 감독은 아프리카 축구 레전드다.

'월클'은 '월클'을 알아보는 법, 리고베르 송 감독은 카메룬 골키퍼 오나나와 인사를 마치고 벤치 쪽으로 향하는 손흥민에게 다가가 악수를 하고 어깨를 토닥였다.

상대팀 선수를 대하는 모습이라고는 상상할 수 없는 표정이었다.

카메룬 리고베르 송 감독은 인터뷰에서 "많은 관중 앞에서 손흥민과 인사하고 싶었다. 그는 정말 착하고 서로 월드컵에 나서는 팀이라 응원했다"라고 말하며 따뜻한 스포츠맨십을 선보였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메룬 축구 레전드인 리고베르 송 감독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종료 후 손흥민을 기다린 카메룬 리고베르 송 감독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상대팀 손흥민에게 건네는 따뜻한 미소와 격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