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임주환, '삼남매가 용감하게'로 주말 안방 접수…순정남 캐릭터 찰떡 소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다희 기자] 배우 임주환이 '삼남매가 용감하게'로 안방을 찾았다.

임주환은 지난 24일 첫 방송한 KBS2 새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 (극본 김인영, 연출 박만영)에서 톱스타 배우 이상준 역으로 등장해 태주(이하나)를 향한 애정을 숨기지 않는 순정남의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첫 회에서 임주환은 유급으로 슬퍼하고 있는 태주를 병원에서 우연히 만나 이야기를 나누다 어릴 적부터 지녀온 태주를 향한 마음을 고백하며 일편단심 순정남의 모습을 완벽하게 그려내며 여심을 저격했다.

또 임주한은 톱스타라는 화려한 모습 뒤에 가족들을 부양하기 위해 원하지 않는 작품 출연을 고민하고, 스토커에게 협박을 받는 일상들과 그런 협박으로 인해 불안해 하고 자신을 걱정하는 가족들을 다독이며 애써 태연한 척을 하는 장남으로서의 태도를 사실적으로 표현하며 극의 몰입감을 더했다.

이처럼 임주환은 연인을 향한 로맨틱한 모습과 가족들을 향한 책임감 넘치는 모습들을 입체적인 연기로 극을 한층 더 흥미롭게 만들었다.

'삼남매가 용감하게'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