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동국 딸' 재시·재아, 중3 생일 선물로 명품…남다른 생일 파티 [N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재시 재아, 이수진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재시 재아, 이수진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재시 재아, 이수진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재시 재아, 이수진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전 국가대표 축구 선수 이동국의 딸 재시, 재아가 남다른 생일 파티를 즐겼다.

이동국의 아내 이수진씨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재시와 재아의 생일 파티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큰 풍선을 들고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재시와 재아의 모습이 담겼다. 긴 식탁 위에는 와인과 아이들을 위한 음식이 차려져있다.

특히 재아는 명품 쇼핑백을 들고 포즈를 취하며, 생일 선물로 명품을 받았음을 인증하는 모습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동국은 지난 2005년 결혼했으며 2007년 재시와 재아를 품에 안았다. 재시와 재아는 한국나이로 올해 16살, 중학교 3학년생이다. 이동국 가족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hmh1@@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