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필리핀 방송, 슈퍼주니어 은혁 부친상 예능 소재로…“사과해라” 뭇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Tropang LOL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필리핀의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은혁의 부친상을 퀴즈 소재로 사용해 팬들의 뭇매를 맞았다.

지난 11일(현지 시각) 필리핀 채널 카파밀라(Kapamilia)에서 방영된 예능프로그램 ‘트로팡(Tropang) LOL’의 퀴즈 코너에서 은혁의 부친상과 관련한 문제가 나왔다.

조선일보

출연자들이 음악에 맞춰 춤을 추며 퀴즈 정답을 알려주고 있다./Tropang LOL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해당 코너에는 ‘최근 멤버 중 한 명의 아버지가 돌아가셨다는 이유로 당일에 필리핀 콘서트를 취소한 K팝 그룹은?’라고 질문이 나왔다. 정답으로는 그룹 슈퍼주니어, 세븐틴, 갓세븐, 샤이니 등 K팝 그룹 4팁이 제시됐다. 이 문제를 풀던 한 출연자는 원래 K팝에 관심이 없었다며 다른 출연자들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출연자들은 음악에 맞춰 춤을 추며 답을 알려줬다.

방송 이후 슈퍼주니어 팬들은 “누군가의 슬픔을 희화화한다” “오랜 팬으로서 나까지 마음 아픈 일인데 퀴즈 소재로 쓰다니 화가 난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비판했다. 또 ‘은혁에게 사과하라(#ApologizeToEunhyuk)’ 등의 해시태그(#)와 함께 해당 프로그램에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현재 프로그램 측은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앞서 슈퍼주니어는 지난 6일 은혁의 부친상이라는 갑작스러운 비보에 당일 예정됐던 슈퍼주니어 필리핀 콘서트를 진행하지 못했다. 대신에 은혁을 제외한 멤버들이 팬들을 직접 만나 인사를 하며 양해를 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소속사 측은 “은혁이 부친상을 치르게 됐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금일 예정돼있는 공연을 위한 출국을 하지 못했다. 은혁이 충분한 애도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위로와 배려 부탁드린다”며 “이번 공연을 위해 마닐라를 찾아 주신 많은 팬 여러분들께 멤버들이 직접 뵙고 인사를 드릴 예정으로 티켓을 소지하신 팬분들께서는 정해진 시간에 맞춰 공연장으로 입장을 부탁드린다”고 알렸다.

[정채빈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