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쏟아지는 연예계 기부 행렬

션, 기부 마라톤으로 독립유공자 후손 위한 성금 10억원 모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가수 션, 기부 마라톤으로 성금 10억원 모아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정훈 기자= 가수 션이 광복절 77주년을 기념한 기부 마라톤을 통해 10억여 원의 성금을 모았다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16일 밝혔다.

션과 한국해비타트가 함께 주최한 기부 마라톤 '2022 815런'에는 전 축구 국가대표 이영표와 조원희, 배우 박보검, 윤세아, 이시영, 임시완, 진선규, 고한민 등이 참여했다.

전 사이클 국가대표 공효석, 연제성, 육상 선수 장호준 등도 함께 달리며 기부에 동참했다.

의류브랜드 '노스페이스', 카카오의 사회공헌 플랫폼 '카카오같이가치' 등 71개 기업이 후원금을 냈다. 3천500명의 개인 참가자들 또한 참가비 형식으로 5만 원씩 기부했다.

션은 여기에 자비 815만 원과 자신의 힙합브랜드 'MF!', 의류브랜드 'MCM'이 협업한 팝업스토어의 수익금 815만 원을 합쳐 총 1천630만 원을 보탰다.

이번 마라톤으로 모인 성금은 한국해비타트를 통해 독립유공자 후손의 주거 개선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션은 지난 2020년부터 '815'런 마라톤을 시작해 지금까지 총 21억3천여만 원의 기금을 마련해 보금자리 6곳을 지어 독립유공자 후손들에게 헌정했다. 그는 내달까지 경상북도 청송과 전라남도 구례에 집을 한 채씩 지을 계획이다.

hug@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