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가요계, 코로나 재확산에 발목… 서현·이승환 등 확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소녀시대 서현(사진=이데일리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코로나19 재확산세에 가요계도 비상이다. 선제적 차원에서 공연을 취소하거나 예정된 일정을 취소 및 변경하는 등 후속 대처에 분주하다.

그룹 소녀시대는 서현의 코로나19 확진으로 5년 만의 음악방송 출연이 무산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서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치료와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알렸다.

서현의 코로나19 확진으로 소녀시대의 음악방송 스케줄은 전면 취소됐다. 소녀시대는 오는 11일 Mnet ‘엠타운트다운’과 14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할 예정이었다. 서현은 자신의 SNS을 통해 “정말 너무 속상하고 미안하다”며 “얼른 회복해서 다음주 음악방송날 건강하게 만나요”라고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송가인은 코로나19 재확산세가 심상찮다는 점을 감안해 선제적 차원에서 공연 취소를 결정했다.

공연기획사 아이월드컴퍼니는 9일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세에 접어들면서 강원지역에 신규 확진자 수가 급증하는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이로 인해 확산 방지 및 관객분들의 안전을 고려하여 강릉공연의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송가인의 ‘2022 전국투어 콘서트’ 강릉 공연은 오는 20일 강원도 강릉시 가톨릭관동대학교 세바스티아노스포츠센터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이데일리

가수 이승환은 코로나19에 확진돼 오는 13일 열릴 예정이었던 안성 콘서트를 취소했다.

공연기획사 블리스이엔티는 10일 “8월 13일 안성맞춤아트홀 공연 준비중 아티스트의 코로나19 양성판정으로 인하여 부득이하게 공연을 취소하게 됐다”고 밝혔다. ‘2022 이승환 콘서트 우리 그때’ 안성 공연은 오는 13일 경기도 안성시 안성맞춤아트홀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이데일리

ATBO 정승환(사진=IST엔터테인먼트)


이밖에도 신인 그룹 ATBO는 멤버 정승환이 코로나19에 감염되면서 SBS M ‘더 쇼’ 출연이 불발됐다. 소속사 IST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현재 정승환을 제외한 멤버들은 특별한 증상이 없으며 자가 진단 키트를 통한 코로나19 음성 반응을 확인한 바 있으나 잠복기를 고려해 이후로도 컨디션 체크 및 코로나19 검사를 지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처럼 거센 코로나19 재확산세에 가요계도 예의주시하고 있다. 특히 공연과 컴백을 앞둔 가수들의 경우 연습을 위해 집단생활이 불가피한데, 자칫 멤버나 스태프 한 명이 확진될 경우 추가 확산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한 가요계 관계자는 “가요계 특성상 여러 명이 함께 움직이는 스케줄이 많기 때문에 코로나19 감염에 더욱 취약할 수밖에 없다”며 “매일 자가 진단키트를 활용해 코로나19 검사를 하는 등 자체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