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골프 KLPGA

황유민, KLPGA 점프 투어 2개 대회 연속 우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골프 국가대표 출신 황유민(19)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3부 투어인 점프 투어에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황유민은 10일 충남 태안의 솔라고컨트리클럽(파72·6천254야드)에서 열린 KLPGA 솔라고 점프 투어 12차전(총상금 3천만 원) 최종 2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쳤습니다.

1라운드에서 버디 9개로 9언더파 63타를 몰아쳐 단독 선두에 올랐던 황유민은 최종 합계 14언더파 130타를 기록해, 2위 이주연(19)을 2타 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습니다.

우승 상금은 450만 원입니다.

지난해 한국여자아마추어선수권에서 우승하고 아마추어 세계 랭킹 3위까지 올랐던 황유민은 지난달 점프 투어 9차전을 통해 프로에 데뷔했습니다.

이후 세 번째 대회이던 이달 초 점프 투어 11차전에서 첫 우승을 달성한 데 이어 2개 대회 연속 트로피를 들어 올렸습니다.

황유민은 점프 투어 3차 대회(9∼12차전) 상금 1위(1천211만 원)에 올라 2부 드림 투어 출전권을 확보했습니다.

황유민은 "체격은 작지만, 평균 드라이버 비거리가 240m로 멀리 나가는 편이다. 오늘은 웨지샷까지 잘 받쳐줘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어떤 순위권에 있더라도 항상 우승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사진=KLPGA 제공, 연합뉴스)
권종오 기자(kjo@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