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붐X장민호X정동원, '우리들의 트로트' MC 확정…막강 케미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차혜영 기자]
텐아시아

(사진=크레아 스튜디오, MBN)



붐, 장민호, 정동원이 ‘우리들의 트로트’ MC로 출격한다.

오는 9월 방송될 MBN 추석 특집 ‘우리들의 트로트’는 ‘미스터트롯’, ‘미스트롯’ 시리즈로 대한민국에 ‘트롯 열풍’을 주도한 서혜진 전 TV CHOSUN 본부장과 황인영 전 TV CHOSUN 예능 국장이 의기투합해 설립한 콘텐츠 제작 스튜디오 ‘크레아 스튜디오’와 음악 예능의 명가 MBN이 힘을 합쳐 제작하는 세대 대통합 초대형 빅쇼다.

대한민국 레전드급 트로트 가수는 물론 전 국민적 사랑을 받는 트로트계 신성들까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22인의 트로트 가수가 총출동해 역대급 스케일의 ‘트롯 페스티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우리들의 트로트’에 대한민국 트로트 열풍의 주역 3인방인 붐, 장민호, 정동원이 MC군단으로 출격을 알려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트로트 팬들이 가장 사랑하는 훈훈한 ‘꽃형제 듀오’ 장민호와 정동원이 MC로 랑데부를 이뤄 벌써부터 기대감을 자아낸다.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이미 진행 능력을 인정받고 있는 장민호와 대형쇼 MC에 첫 도전하는 정동원이 가족보다 더 가족 같은 두 사람의 인연을 어떤 꿀케미로 풀어낼지, ‘우리들의 트로트’에서 보여줄 두 사람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붐은 센스 넘치는 입담과 개성 넘치는 진행으로 다양한 음악 예능에서 활력을 더하며 명실상부한 ‘트로트 예능 MC’ 1인자로서 시청자들의 사랑을 독차지 하고 있는 상황. 대한민국 최고의 MC군단 붐, 장민호, 정동원이 설운도, 김수희, 김희재, 전유진 등 전 국민들이 사랑하는 22인 트로트 스타들이 총출동하는 ‘우리들의 트로트’ 스케일에 걸맞게 화려한 라인업의 정점을 찍으면서 오는 9월 안방극장 접수를 예고하고 있다.

한편 MBN 추석 특집 ‘우리들의 트로트’는 오는 9월 방송된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