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태환 "빨리 가정 꾸리고 싶었지만"…'신랑수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신랑수업' 박태환. 2022.08.09.(사진=채널A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수영선수 출신 박태환이 결혼에 대한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10일 오후 9시20분에 방송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27회에서는 뮤지컬 배우 김호영에게 이끌려 쿠킹 클래스에 가게된 박태환의 신랑수업 현장이 펼쳐진다.

이날 차로 이동하던 중, 김호영은 "태환이가 좋은 프로그램에 들어갔다. '신랑수업'은 나의 임무와 수고를 덜어주는 프로그램"이라며 흐뭇해한다. 이에 박태환은 "멤버들 중 누가 먼저 결혼할 것 같냐"는 질문을 던지자 김호영은 "사람이 매력 있다"며 영탁을 꼽았다.

쿠킹 클래스에 도착한 후 김호영은 미모의 여성 수강생을 발견해 박태환의 '자만추(자연스러운 만남 추구)'를 위해 몸소 나선다. 박태환도 요리 도중 여성 수강생을 도와주며 핑크빛 분위기를 풍긴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영탁은 "태환이 요즘 '자만추' 많이 하고 좋네~"라며 부러움 섞인 질투를 쏟아낸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신랑수업'. 2022.08.09.(사진=채널A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킹 클래스가 끝난 뒤, 직접 만든 요리에 와인을 곁들이는 시식 시간이 펼쳐진다. 김호영은 스케줄로 인해 먼저 자리를 뜨고, 여성 수강생과 대화를 하게 된 박태환은 "빨리 가정을 꾸리고 싶었는데▲"라며 결혼에 대한 진지한 속내를 털어놓는다고 해 시선이 쏠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