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모범가족' 정우·박희순 인생 연기 예고 "심혈 기울여 연기"(종합) [N현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모범가족' 9일 제작발표회

뉴스1

김진우 감독(왼쪽부터)과 배우 정우, 윤진서, 박지연, 박희순이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배우 정우와 박희순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모범가족'에서 인생 연기를 통해 저마다 다른 가족의 의미를 담는다.

9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엔터테인먼트 스티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의 새 오리지널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배우 정우, 박희순, 윤진서, 박지연, 김진우 감독이 참석했다.

기록적인 폭우 속 열린 행사에서 배우들은 비 피해가 없길 바라는 마음을 전했다. 정우는 "어제 촬영 마치고 집에 돌아가는 길에 도로가 물에 많이 잠겼다"라면서 "귀한 발걸음 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아무쪼록 비 피해 없기를 바란다"라고 바랐다. 박희순은 "팬데믹 이후 대면 제작발표회는 오랜만이다, 사람이 그리웠다"라고 했으며 윤진서는 "이런 자리에 비를 뚫고 와주셔서 감사하다"라고 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이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면서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정우는 극 중에서 평범한 대학교 시간 강사이자 무능력한 가장 박동하로 분했다. 자녀의 심장병 수술비가 절박한 박동하가 텅빈 도로에서 두 구의 시체와 피묻은 돈을 발견하면서 이야기는 시작된다.

뉴스1

배우 정우가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배우 정우가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우는 평범하고 소시민같은 모습을 표현하기 위해 체중을 감량했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다른 작품에서 강한 이미지의 역할을 했는데 감독님이 강사가 학생을 제압하는 느낌이 없도록 작아보였으면 좋겠다고 말씀하셨다"라고 했다. 이어 "체지방 3~4㎏을 뺐다"라면서 "70 초반에서 67㎏까지 4㎏ 정도 감량했다, 생각했던 것보다 잘 어울리는 모습에 (감독님이)흡족해하셨다"라고 덧붙였다.

체중 감량 후 액션신이 많아서 힘들었다고 털어놓기도. 정우는 "평범한 소시민이어서 액션이 많지 않을 줄 알았는데 막상 촬영에 들어가니 땅 파고, 땅에 파묻히고, 돈가방들고 도망가는 (장면이 많았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땅 파는 게 생각보다 쉽지 않다, 시나리오만 보고 만만하게 생각했는데 실제로 파니 만만치 않았다"라고 털어놨다.

박희순은 극 중에서 마약 조직의 2인자 마광철로 분했다. 마광철은 조직을 가족처럼 따랐으나 버려질 위기에 처하는 인물이다. 박희순은 전작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이네임'에서도 마약 조직 보스 최무진으로 분했다. 김진우 감독은 "'마이네임'의 최무진은 외부 관계에서 생겨나는 악이고 마광철은 결핍에서 나오는 악인이다"라면서 "내부에서 기인한 게 밖으로 어떻게 표출되는 지 볼 수 있다"라고 차별점을 짚었다.

MC 박경림이 "전작 '마이네임'으로 '어른 섹시'를 보여줬는데 이번에는 어떠시냐"라고 묻자 그는 "'어른 섹시'까지는 모르겠고 '어른'은 보여줄 수 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내가 나이를 먹었으니까 어른은 보여줄 수 있다"라고 재차 강조하자 박경림이 "섹시는 우리가 알아서 찾아보도록 하겠다"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뉴스1

배우 박휘순이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배우 윤진서가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김진우 감독이 마광철을 표현하기 위해 해질녘과 새벽녘에 주로 촬영해 힘들었다고 이기했다. 그는 "새벽녘과 해질녘을 싫어하는 이유는 (그때 촬영하면 시간이 한정되어 있어)많은 테이크를 갈 수 없다"라면서 "(촬영할 때)극도의 긴장감과 쫓기는 느낌이 있다, 광철의 내면과 잘 어울렸을지는 몰라도 박희순은 힘들었다"라고 말했다.

마약 수사팀 팀장 강주현으로 분한 박지연은 김 감독의 세세한 디렉팅으로 연기가 수월했다고 했다. 그는 "감독님께서 너무 정확한 그림을 머릿속에 가지고 계셨다"라면서 "저는 플레이어로서 감독님이 주는 그림을 더할 것도 없이 간단하고 명료하게 표현하면 됐다"라고 했다.

뉴스1

배우 박지연이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미소를 짓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김진우 감독이 9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모범가족' 제작발표회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 '모범가족'은 파산과 이혼 위기에 놓인 평범한 가장 '동하(정우 분)'가 우연히 죽은 자의 돈을 발견하고 범죄 조직과 처절하게 얽히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2022.8.9/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동하(정우 분)의 아내 강은주로 분한 윤진서는 생활고에 이리 뛰고 저리 뛰는 인물을 표현하기 위해 번역 아르바이트를 하는 설정을 제안했다고. 그는 "바가지를 긁더라도 진정성이 드러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스스로 직업을 찾았다"라고 직업을 제안한 이유를 밝혔다. 그러면서 "(극 중에서)화장을 너무 안 해서 걱정했다"라면서 "행복했을 때는 화장을 했는데 피폐한 생활을 표현할 때는 민낯으로, 오히려 색을 더 없애고 했다"라고 이야기했다.

마지막으로 정우는 "하루하루 심혈 기울여서 정성스럽게, 해 뜨는 시간 지는 시간 맞춰가면서 정성스럽게 준비했다"라며 많은 시청을 당부했다.

한편 '모범가족'은 오는 12일 공개된다.

ahneunjae95@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