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엠카' 프로미스나인, 나연 꺾고 1위…위너·우주소녀·비비지 컴백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프로미스나인이 트와이스 나연을 꺾었다.

7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프로미스나인이 'Stay This Way'로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나연의 'POP!'과 프로미스나인의 'Stay This Way'가 1위 트로피를 두고 맞붙었다. 나연이 활동 종료로 출연하지 않은 가운데, 프로미스나인은 'Stay This Way'로 서머퀸의 면모를 보여줬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들 중 1위는 프로미스나인이었다. 이새롬은 "엠카에서 첫 1위를 하게 됐는데 팬들 너무 감사하다"는 인사를 남겼고, 박지원도 "스태프분들 너무 감사하고, 열심히 하겠다"는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다채로운 컴백 무대가 펼쳐졌다. 엔하이픈은 수록곡 'TFW(That Feeling When)'로 청량미를 보여준 뒤, 타이틀곡 'Future Perfect'를 통해 카리스마와 칼군무를 선보였다. 비비지 역시 타이틀곡 'LOVEADE', 수록곡 'Love Love Love'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청량감을 가득 담은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퀸덤2' 우승팀인 우주소녀는 신곡 'Last Sequence'로 돌아왔다. 우주소녀는 이 곡을 통해 화려한 퍼포먼스는 물론 성숙해진 분위기와 비주얼을 자랑했다. 오랜 공백기 끝에 돌아온 위너는 청량감 넘치는 'I LOVE U'로 힐링을 안겼다.

이외에도 던, 이민혁, 선미, 아이리스, 박현서, 로시, 라필루스, 하이키, 드리핀 등이 출연했다.

사진 = Mnet 방송화면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