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당나귀귀' 장윤정 흥 폭발 힐링 트로트 메들리…모니카도 감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윤정이 후배들과 함께한 무대가 공개된다.

3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병원을 콘서트장으로 만든 장윤정과 후배 가수들의 흥 폭발 트로트 행사 현장이 그려진다.

이날 장윤정은 후배 가수들과 함께 지방의 한 병원 행사 무대를 찾았다. 병원 행사 경험이 많은 장윤정은 후배들에게 의료진과 환우들이 관객인 특별한 공연인 만큼 "슬프거나 가라앉는 분위기로 하면 안 된다"고 신신당부했다.

후배들의 열정적인 공연이 끝난 뒤 무대에 오른 장윤정은 병원을 한 순간에 신나는 트로트 축제 현장으로 탈바꿈시키며 '행사의 여왕'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특히 장윤정은 눈앞에 있는 관객들뿐만 아니라 밖으로 나오지 못해 병실에 남아있던 환자와 보호자들까지도 챙기는 등 사각지대 없는 360도 전방위 호응을 이끌어냈다.

시종일관 놀란 표정으로 영상을 지켜보던 모니카는 "클래스가 진짜 다르시다"며 극찬했다. 후배 가수들의 무대를 본 전현무는 "남진과 모니카의 컬래버"라 감탄했고, 모니카는 "제가 정말 괜찮은 선생님 같아요"라며 감격했다고 해 '트로트 여왕'과 '댄스 1타강사'에게 특급 과외를 받은 후배 가수들의 실력이 궁금증을 더한다.

'모니카 효과'를 제대로 보여줄 장윤정과 후배 가수들의 흥 폭발 트로트 행사 현장은 3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KB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