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재석 "박수홍, 착한 성품 변하지 않아..존경해"…'실화탐사대' 출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형제간 법적 분쟁을 이어가는 동료 방송인 박수홍을 위해 '실화탐사대'에 깜짝 등장했다.

30일 방송된 MBC '실화탐사대-믿음의 고리 박수홍' 편에서는 박수홍이 친형이자 소속사 대표였던 박모 씨와 법정 다툼을 이어가는 심경을 고백했다.

조이뉴스24

'실화탐사대' 유재석이 출연해 박수홍에게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사진=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박수홍을 향한 지인들의 응원 영상도 공개됐다. 그 중 한 명은 약 30년간 연예계 생활을 함께 해 온 유재석이었다.

유재석은 "(박)수홍이 형은 나와 1991년 KBS 대학개그제 동기이자 정말 진한 우정을 나눈 친한 형님"이라며 "지금도 착한 심성과 성품은 변하지 않았다. 내가 힘들 때 나를 많이 위로해 주고, 내겐 평생을 이어가며 잘 해야 하는 좋은 형이다"라고 힘을 보탰다.

이어 유재석은 "형을 좋아하고 또 존경한다. 앞으로도 이런 마음 변하지 않고 평생을 또 의지하면서 그렇게 살자"고 진심을 더했다.

유재석의 영상을 본 박수홍은 울컥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고, 이내 눈물을 흘렸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