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충격…' 파리 생제르맹, 네이마르 방출 '판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파리 생제르맹이 네이마르(30) 방출을 고민한다. 적절한 이적료 제안이 들어온다면, 네이마르를 넘겨줄 생각이다.

네이마르는 2017년 바르셀로나를 떠나 파리 생제르맹에 합류했다. 파리 생제르맹은 숙원의 '유럽 제패'를 목표로 바르셀로나 핵심 선수를 데려왔다. 언제 깨질지 모를 역대 최고 이적료 2억 2200만 유로(약 3020억 원)를 투자했다.

세기의 이적에 전 세계가 주목했다. 파리 생제르맹은 프랑스 리그앙을 넘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를 노리는 팀이다. 리그앙에서 네이마르 활약은 독보적이었다. 현재까지 92경기에 출전해 69득점 39도움을 적립했다.

네이마르도 리오넬 메시가 버틴 바르셀로나를 떠나 발롱도르 경쟁에 뛰어 들고 싶었다. 하지만 짧고 긴 부상이 네이마르 발목을 잡았다. 챔피언스리그 녹아웃 스테이지에서 부상으로 종종 출전하지 못했다. 토마스 투헬 감독 시절에 결승 진출까지 했지만 준우승에 그쳤다.

2021년에 파리 생제르맹과 4+1 계약을 체결하면서 잔류를 결정했다. 여전히 주전급 선수로 분류되고 있지만, 파리 생제르맹 고위층 분위기가 바뀌었다. 킬리앙 음바페 잔류까지 해내면서 음바페 중심에 미래를 고민했다.

'스카이스포츠', '더 타임즈' 등에 따르면, 네이마르 매각까지 검토하고 있다. '더 타임즈'는 "파리 생제르맹이 적절한 가격에 네이마르 방출을 검토한다"고 알렸다. 네이마르 현재 시장 가치는 7500만 유로(약 1020억 원)인데, 5천만 유로(약 680억 원)를 초기에 제안한 구단이 있었다.

높은 몸값이지만, 첼시가 호시탐탐 네이마르를 노린다. 투헬 감독이 파리 생제르맹 시절에 네이마르를 활용했기에 가능성이 있다. 한동안 첼시의 고민이 득점력이었는데, 네이마르가 온다면 해결할 수도 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떠난다면 네이마르 카드를 만지려고 한다.

최근에 파리 생제르맹 회장이 네이마르 매각을 암시하면서 불꽃이 튀기도 했다. 다만 현재 현지에서 파악한 바, 네이마르는 파리 생제르맹을 떠날 생각이 없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