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영철, '동네 한 바퀴' 4년 만에 하차…KBS "시즌2 후임 미정"[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다희 기자] 배우 김영철이 4년 만에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에서 하차한다.

KBS 관계자는 28일 스포티비뉴스에 "배우 김영철이 KBS1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에서 하차하는 건 사실"이라면서 "7월 9일 방송을 끝으로 시즌1이 종료되고, 김영철 씨가 하차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영철 씨가 배우로서 드라마에 전념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했다"며 "제작진은 김영철 씨의 의사를 존중하기로 했다. 시즌2는 다음달 중 방송을 시작할 예정이며, 후임자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는 2018년 11월 첫 방송을 시작했다. 전국 곳곳을 여행하며 속도의 시대에 잃어버리고 살았던 동네의 아름다움, 오아시스 같은 사람들을 보물찾기하듯 동네의 숨은 매력을 재발견, 팍팍한 삶에 따뜻한 위안을 전하는 도시 기행 다큐멘터리다. 4년간 전국을 돌며 구수한 입담을 뽐낸 김영철이 하차 소식을 전해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