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막판 역전극' 전인지, 여자 PGA 챔피언십 우승…통산 4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LPGA투어 우승을 차지한 전인지 선수, 3년 8개월 만에 정상 자리에 올랐습니다.

여자 PGA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에서 보기를 쏟아내며 한때 선두를 내주기도 했지만 막판 역전극을 펼치며 트로피를 들어 올렸는데요.

2위 렉시 톰슨을 한 타 차로 제쳤습니다.

끝까지 집중력을 유지하면서 통산 4승을 기록했습니다.

온누리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