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남당' 서인국 "KBS '너를 기억해' 후 7년 만, 반가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남당’ 서인국이 ‘너를 기억해’ 이후로 7년 만에 KBS에 복귀한 소감을 밝혔다.

27일 오후 KBS2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연출 고재현, 극본 박혜진)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고재현 감독과 배우 서인국 오연서 곽시양 강미나 권수현이 참석했다.

서인국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이다. 진짜 무당이 아니다.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무당으로 변신해서 좌충우돌 하는 캐릭터”라고 소개했다.

이어 “KBS 오랜만이라 반갑다. 오래된 친구를 만난 느낌이다. KBS 드라마에 프로파일로 연기했는데, 이번에도 프로파일러다. 그때와 결이 다르다. 직업만 같고 다른 인물이다. KBS 시청자들에게 반갑게 또는 익숙하게 새롭게 인사드릴 수 있어 영광이다”고 이야기했다.

‘미남당’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의 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으로 이날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양소영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KB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