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소유진 눈 감아"..방탄소년단 진, 백종원 향해 스윗 눈빛 발사[★SHOT!]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승훈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멤버 진과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26살 나이차를 뛰어넘는 우정을 자랑했다.

지난 23일 오후 방탄소년단 진은 개인 SNS에 별다른 멘트 없이 백종원과 찍은 셀카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방탄소년단 진과 백종원은 와인을 마시며 서로를 사랑스럽게 쳐다보고 있는 모습. 진은 수줍은 듯 한 손으로 입을 가리는 포즈를 취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들었다. 백종원 역시 진을 귀엽게 바라보며 훈훈한 브로맨스를 완성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방탄소년단 진은 백종원과 고기 파티를 즐기고 있는 사진을 업로드해 화제를 모은 바. 특히 진은 해당 사진에 같은 멤버 제이홉이 "헐 백 선생님. 진! 나 왜 안 부름!"이라는 댓글을 남기자 "낄끼빠빠(낄 때 끼고, 빠질 때 빠져) 해"라고 맞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진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오는 6월 10일 새 앨범 'Proof'를 발매한다.

/seunghun@osen.co.kr

[사진] 방탄소년단 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