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결혼백서' 이연희 "예비신부 役, 잘 할 수 있다는 확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결혼백서' 이연희가 출연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후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극본 최이랑, 연출 송제영 서주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및 감염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송제영 감독, 배우 이진욱, 이연희, 임하룡, 윤유선, 길용우가 참석했다.

이연희는 정 많고 웃음도 많은, 하지만 일할 때는 똑 부러지는 성격의 사랑스러운 예비신부 김나은 역할을 맡는다.

이연희는 "제가 너무나 공감하고, 잘 할 수 있다는 확신이 들었기 때문에 고민 없이 작품을 선택하게 됐다. 이 역할을 응원하게 되고 감정이입이 잘 됐던 것 같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저는 상황이나 감정들이 공감이 많이 됐다. 무엇보다도 제 나이대에 결혼을 앞둔 여성을 잘 표현하고 이해할 수 있겠구나 싶어서 고민 없이 출연을 선택했다"라고 설명했다. 실제 이연희는 2020년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결혼백서'는 동화 속 해피엔딩처럼 고생 끝 행복 시작일 것만 같았던 30대 커플의 결혼 준비 과정에서 펼쳐지는 좌충우돌 현실 공감 로맨스 드라마. 23일 오후 7시 첫 공개.

[신영은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ㅣ카카오TV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