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트와이스 나연·모모·쯔위, 코로나19 확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 귀국 후 PCR 검사에서 확진"

뉴스1

트와이스 나연, 모모, 쯔위(왼쪽부터)/ 뉴스1DB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트와이스 나연, 모모, 쯔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22일 "나연, 모모, 쯔위가 지난 21일 한국 귀국 후 진행한 PCR(유전자증폭) 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미국 도착 후 진행한 PCR 검사에서 음성임을 확인했고, 미국 내 체류 동안 멤버 전원이 매일 항원 검사를 진행해 미국 출국 시의 PCR 검사에서도 모두 음성임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JYP는 "나연, 모모, 쯔위는 백신 3차 접종까지 완료했으며 현재 나연의 경우 몸살, 모모와 쯔위의 경우 기침 증상이 있는 상태"라며 "보건소의 지시에 따라 격리 및 요양 중"이라고 전했다.

트와이스는 지난 14일(이하 현지시간)과 15일 양일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뱅크 오브 캘리포니아 스타디움에서 네 번째 월드투어 '쓰리'(Ⅲ)의 미국 앙코르 콘서트를 개최하고 공연을 펼쳤다.
seunga@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