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주명, 앙상한 갈비뼈…말라도 너무 마른 리틀 전지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이주명이 마른 몸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주명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봄날이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조이뉴스24

배우 이주명의 셀카가 공개됐다. [사진=이주명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 이주명은 크롭 셔츠에 청바지를 입은 채 의자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양팔을 위로 들은 탓인지, 앙상하게 드러난 갈비뼈가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리틀 전지현'으로 유명세를 떨친 만큼 해당 사진에서도 숨길 수 없는 미모로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이주명은 tvN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에서 지승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