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끊이지 않는 학교 폭력

서예지 복귀작 '이브', 첫 방 연기→제작발표회 불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브' 측 "극의 완성도 높이고자 연기 결정"

더팩트

tvN 새 수목드라마 '이브'가 당초 5월 25일에서 6월 1일로 첫 방송을 연기했다. /tv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서예지 복귀작 '이브'가 첫 방송을 연기했다.

20일 tvN 새 수목드라마 '이브' 측은 "극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당초 5월 25일에서 한 주 연기된 6월 1일로 첫 방송을 연기했다"고 밝혔다.

또한 방송을 앞두고 출연진과 제작진이 참여해 작품을 홍보하는 제작발표회도 전면 취소됐다는 소식도 이날 이어졌다. '이브' 측은 "후반 작업 등 촬영 스케줄 상 부득이하게 제작발표회를 진행하지 못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브'는 지난해 각 종 논란을 산 배우 서예지가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드라마로 관심을 모은 작품이다. 서예지는 지난해 7월 전 연인이자 동료 배우 김정현을 가스라이팅한 사실이 알려진 후 스태프 갑질, 학창시절 학폭 등 각 종 논란이 더해지면서 여러 공식석상에 불참하는 등 곤욕을 치른 바 있다.

한편 '이브'(극본 윤영미 연출 박봉섭)는 13년의 설계, 인생을 걸고 펼치는 한 여자의 강렬하고 치명적인 격정멜로 복수극을 그린 작품이다. 서예지가 주연을 맡았고 박병은 유선 이상엽 등이 출연한다.

2kuns@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