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살인자의 쇼핑목록’ 오늘(19일) 종영…이광수vs류연석 최후 격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N ‘살인자의 쇼핑목록’ 마트를 지키는 비공식 슈퍼 두뇌 이광수와 연쇄살인범 류연석이 MS마트에서 최후의 격돌을 펼친다.

tvN 수목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연출 이언희/극본 한지완/기획 스튜디오 드래곤/제작 비욘드제이)은 평범한 동네에서 발생하는 의문의 살인사건을 마트 사장, 캐셔, 지구대 순경이 영수증을 단서로 추리해 나가는 슈퍼(마켓) 코믹 수사극.

지난 방송에서 연쇄살인범의 정체가 서율(안세빈 분)의 아버지이자 금성부동산 사장 서천규(류연석 분)로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특히 안대성(이광수 분)은 형사 최지웅(배명진 분)과 금성부동산 사무실 지도 뒤에 숨겨진 비밀의 방에서 서천규가 연쇄 살인과 아동 학대의 증거를 하나씩 짜맞추기 시작해 흥미를 높였다. 그런 가운데 엔딩에서 서천규가 최지웅을 칼로 찌르고 안대성을 비밀의 방에 감금한 채 도주하며 향후 전개에 궁금증을 치솟게 한 상황.

이와 관련 19일 최종화를 앞둔 ‘살인자의 쇼핑목록’ 측은 안대성과 서천규의 최후의 격돌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에서 안대성과 서천규는 음산한 분위기 속 서로를 예의주시하며 대치하고 있다. 이는 안대성이 연쇄살인범 서천규를 잡기 위해 MS마트에 단둘이 남게 된 것. 특히 MS마트에서 벌어진 일련의 사건 사고는 안대성에게 트라우마로 남아있는 가운데 적막감이 감도는 두 사람의 맞대결에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그런가 하면 이광수와 류연석은 본 촬영에 앞서 서로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고 여러차례 리허설을 거치며 완성도 높은 장면을 만들기 위해 사력을 다했다는 후문. 치열한 몸싸움과 온 몸을 불사르는 열연이 펼쳐졌다고 전해져 두 사람의 최후의 대결에 관심이 증폭된다.

tvN ‘살인자의 쇼핑목록’ 제작진은 “오늘 최종화에서 이광수와 류연석이 정면으로 맞부딪힌다. 마지막까지 웃음과 심장 쫄깃한 긴장감이 시청자들을 들었다 놨다 할 예정이니 이광수가 연쇄살인범 류연석을 잡고 MS마트와 동네는 물론 가족까지 지킬 수 있을지 지켜봐달라”고 당부했다.

tvN 수목드라마 ‘살인자의 쇼핑목록’은 19일 오후 10시 30분 최종화가 방송된다.

[신영은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ㅣtvN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