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재석, 코로나19 음성 판정…조세호 돌파 감염 피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유재석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안테나는 29일 “소속 아티스트 유재석과 함께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는 출연진 한 명이 확진자와 접촉 후 지난 28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이어 “프로그램 녹화는 해당 출연진이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기 전 진행됐으나 유재석은 선제적 차원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고, 이날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한 “유재석은 향후 스케줄을 정상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당사는 앞으로도 방역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고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유재석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함께 출연 중인 조세호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며 유재석은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키로 했다. 지난해 12월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까지 접종한 조세호는 지난 27일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침에 따라 선제적으로 병원을 방문했고 코로나19 PCR 검사를 진행,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다음은 소속사 공식안내문 전문.

안녕하세요. 안테나 입니다.

소속 아티스트 유재석과 함께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는 출연진 한 명이 확진자와 접촉 후 지난 28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프로그램 녹화는 해당 출연진이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기 전 진행됐으나 유재석은 선제적 차원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고, 오늘(29일)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재석은 향후 스케줄을 정상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당사는 앞으로도 방역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고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