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차태현X조인성 ‘어쩌다 사장2’ 포스터 공개…2월 17일 첫 방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어쩌다 사장2’ 사장즈 차태현과 조인성이 다시 야무지게 앞치마를 입었다.

오는 2월 17일 첫 방송되는 tvN ‘어쩌다 사장2’는 어쩌다 확장 이전을 하게 된 도시 남자 차태현과 조인성의 두번째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다.

시즌 2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오늘(27일) 공개된 포스터 속 판 제대로 벌린 차태현, 조인성의 모습이 기대를 고조시킨다. 시그니처 앞치마를 야무지게 걸친 두 사장의 모습 위에 더해진 “우리…괜찮을까?”라는 문구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매일경제

’어쩌다 사장2‘ 포스터가 공개됐다.사진=tv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일들이 한아름 놓인 가운데 귤을 박스채 들고 있는 차태현과 온갖 잡화를 담고도 남는 커다란 노란 바구니 앞에서 냄비를 들고 있는 조인성. 포스터만 봐도 확장 이전을 한 할인마트의 스케일과 두 사람에게 주어진 업그레이드 된 미션이 상상력을 자극한다. 넓어진 영업장, 더 많은 손님들을 맞이하며 분주하게 이리 뛰고 저리 뛸 두 사람의 영업일지에는 어떤 감동과 재미가 담길지 기대를 더한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확 늘어난 유동인구를 맞아 계산 로봇이 된 차태현과 영업용 화구로 제대로 판이 커진 부엌에서 요리를 하게 된 조인성의 허리 펼 일 없는 고난의 영업이 예고되며 기대감을 높였다. 여기에 훈훈한 매력의 포스터까지 공개되며 첫 방송을 더욱 설레게 만든다.

‘어쩌다 사장’은 시즌 1에서 도시 남자 차태현과 조인성이 ‘없는 것 빼곤 다 있는’ 시골슈퍼를 운영하며 훈훈한 동화 한 편을 만들어냈다. 두 사람이 슈퍼를 운영하는 시행착오 속에서 이웃들과 진심을 다해 교감하며 마을의 일원이 되는 따스한 과정을 담았다. 사람 냄새 물씬 나는 힐링 예능이자 꼭 챙겨보게 되는 ‘최애 예능’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어쩌다 사장2’는 오는 2월 17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