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보현x조보아 '군검사 도베르만' 2월 28일(월) 첫방송 확정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사진=tvN ‘군검사 도베르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tvN 새 드라마 ‘군검사 도베르만’ 측이 첫방송 확정과 함께 범접 불가의 아우라를 뿜어내는 안보현과 조보아의 캐릭터 포스터를 27일 공개했다.

오는 2월 28일(월) 첫 방송될 tvN 새 월화드라마 ‘군검사 도베르만’(극본 윤현호/ 연출 진창규)가 비주얼만으로도 압도적인 포스를 자랑하는 안보현과 조보아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제껏 본 적 없는 두 배우의 강렬한 이미지 변신은 드라마 속에서 펼쳐질 이들의 짜릿한 캐릭터 플레이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군검사 도베르만’은 돈을 위해 군검사가 된 도배만(안보현 분)과 복수를 위해 군검사가 된 차우인(조보아 분)이 만나 군대 내의 검고 썩은 악을 타파하며 진짜 군검사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지금까지 단 한번도 다룬 적 없었던 군법정이라는 흥미로운 소재를 바탕으로 법정물에서 느낄 수 있는 치밀한 긴장감, 그리고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액션까지 겸비, 장르물의 묘미를 극대화 시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여기에 법정물의 대가로 절대적 신뢰를 받고 있는 윤현호 작가와 감각적이고 세밀한 연출을 선보여 온 진창규 감독이 의기투합해 완성도 높은 대한민국 최초의 밀리터리 법정 활극의 탄생을 예고,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 가운데 ‘군검사 도베르만’측이 공개한 안보현과 조보아의 캐릭터 포스터는 그 강렬한 분위기만으로도 시선을 압도한다. 흑백 배경의 이미지 속 정면을 또렷하게 응시하고 있는 두 배우의 눈빛이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것. 먼저 안보현의 캐릭터 포스터는 군복을 입은 그의 얼굴 위에 도베르만의 이미지가 절묘하게 합성되어 있다. 어딘지 모르게 닮아 보이는 이들의 눈빛은 드라마의 제목이 지닌 의미를 한 방에 보여주며 더욱 깊은 인상을 남긴다.

이어 또 다른 캐릭터 포스터는 군복을 입고 칼각 경례를 하고 있는 군검사 조보아와 헤어와 입술에 레드 컬러로 포인트를 준 또 다른 조보아의 이미지가 교차되어 있어 강렬한 대비를 이룬다. 과연 그녀의 진짜 모습은 무엇인지 궁금증을 무한 자극하는 가운데 이번 작품을 위해 비주얼은 물론 액션까지 다채로운 매력의 연기 변신을 예고한 조보아의 활약을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여기에 극 중 두 사람의 캐릭터를 관통하는 문구도 눈길을 끈다. ‘미친 개 군검사 도배만’이라는 카피는 절대 포기를 모르는 극중 안보현의 남다른 성격과 근성을 짐작케 하는 것에 이어 ‘일급 조련 군검사 차우인’이라는 조보아의 캐릭터 카피는 도배만과 차우인의 흥미진진한 관계성에 대한 호기심을 무한 자극한다. 무엇보다 ‘미친 개’ 군검사와 ‘일급 조련’ 군검사의 만남은 조련하고 길들여지는 두 사람의 케미는 물론이고 스펙타클한 캐릭터 플레이를 예고한다. 이처럼 단 2장의 캐릭터 포스터만으로도 이토록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 ‘군검사 도베르만’이 과연 어떤 드라마일지, 대한민국 최초의 밀리터리 법정 활극을 향한 기대는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군검사 도베르만’은 오는 2월 28일(월)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