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진모♥' 민혜연, 원피스 팔 안 들어가 '충격'…"도넛 때문에 이 사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민혜연이 원피스가 맞지 않아 시술과 요가를 병행했다고 전했다.

25일 민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구로 산 원피스 팔이 들어가지 않는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머리띠를 환하게 웃고 있는 민혜연이 담겼다. 화사한 스타일링이 민혜연의 이목구비를 돋보이게 했다.

구매한 옷 사이즈가 맞지 않는다는 민혜연은 "충격에 인모드로 양 팔뚝을 지지고 플라잉 요가도 하고 와서 단백질 마시며 사진첩을 뒤적이다 보니 도넛 때문에 이 사단이 난 것 같다"며 너스레를 떨엇다.

한편, 서울대 출신 의사 민혜연은 지난 2019년 배우 주진모와 결혼했다.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