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희철, 깜짝 결혼 발표? "2023년, 내년 초쯤 결혼식 올릴 때 축하해주길 "[Oh!쎈 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미우새’에서 김희철이 깜짝 결혼(?)을 발표했다.

23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미우새)’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준호는 “가장 큰 선물이 있다, 탁재훈이 내 생일날 ‘사랑, 결혼하면 빠져야하나’ 논쟁 벌인 적 있다”고 말했다. 사측과 노사합의를 봤다는 것. SBS사장님과 얘기했다는 김준호는 “고용보장 차원에서 사랑, 결혼을 해도 ‘미우새’는 출연할 수 있다고 보장 받았다”고 하자 탁재훈은 “자 그럼 다 (여자친구) 공개하자”고 말해 폭소하게 했다.

숨겨왔다는 여자친구를 모두 공개하자는 분위기에 김종민은 “여보”까지 외치기도. 김희철은 “이렇게 된거 다음주에 다 데리고 나오자, 형수님 제수씨 다 단합대회 함께하자”고 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올해는 김희철이 불혹된다고 언급, 모두 김희철의 동안외모에 또 한 번 놀랐다.

불혹소감을 묻자 김희철은 “서른 아홉과 마흔이 기분 달라, 부모님이 가장 바라는 것? 명예롭게 ‘미우새’ 졸업하는 거다”면서“제 졸업식이 즐거웠던 적 없지만 코로나 끝나고 내년 초쯤 결혼식 올릴 때 모두 함께 해주길 바란다”며 갑자기

김희철이 2023년 결혼 계획을 잡았다. 어머니는 금시초문이라는 반응. 이에 서장훈은 “말도 안 되는 소리”라 했고 김종민은 “안 돼 힘들어, 기간 정해놓으면 사랑하지 않은데 갈 수도 있다”며 내다봤다.

한편,SBS 예능 ‘미운우리새끼(미우새)’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ssu08185@osen.co.kr

[사진]‘미우새’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