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사업가♥' 이요원, 큰딸이 20살…애셋맘 안 믿기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이요원이 근황을 전했다.

이요원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내용 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요원은 무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이요원은 트렌치 코트와 스카프를 착용하고 머리를 올려 묶은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이요원의 독보적인 동안 비주얼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요원의 큰딸은 올해로 20세가 됐다.

이요원은 지난 2003년 프로골퍼 출신 박진우와 결혼, 슬하에 삼남매를 두고 있다. 이요원은 올해 첫 방송을 앞둔 JTBC 새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 출연한다.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