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결혼' 소연 "조유민, 내 부모님께도 노력…축복해달라" 소감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소연(사진=소속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티아라 출신 소연이 축구선수 조유민과 결혼 소감을 전했다.

소연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09년 7월, 처음 팬분들을 만나고 12년이라는 시간 동안 그리고 지금까지도 늘 감사하고 감사하며 또 한편으로는 미안함으로 팬분들과 함께 지내왔는데 그런 제가 어느덧 여러분께 결혼 소식을 전하는 오늘, 이날이 오게 됐다”면서 “데뷔해서 지금까지 늘 팬분들께 좋은 모습 보여드리려 고민만 하던 제게 이러한 변화가 낯설기도 설레기도 하다”고 결혼을 알렸다.

이어 “아티스트 소연과 사람 박소연 모두를 한결같이 응원해 주고 믿어주고 제가 지칠 때마다 포기하지 않고 도전할 수 있도록 항상 지지해 주고 저의 사랑하는 부모님께도 늘 진심으로 노력해 주는 고마운 사람과 평생을 함께하기로 결심하게 됐다”면서 “앞으로 보다 성숙해지고 안정적인 저로서 팬분들께 더 좋은 음악과 다양한 활동으로 보답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소연은 “언제까지나 팬분들과 함께하는 소연이가 되겠다”면서 “많이 응원해 주시고 축복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소연은 9살 연하 축구선수인 조유민과 3년 교제 끝에 오는 11월 결혼식을 올릴 계획이다.

2009년 티아라로 데뷔한 소연은 현재 솔로 가수로 활동 중이다. 조유민은 프로축구 K리그 수원FC에서 수비수로 뛰고 있으며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남자축구 국가대표팀 선수로 나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다음은 소연 글 전문

안녕하세요 소연이에요.

기사를 통해 먼저 전해드린 소식을

팬분들께 제가 직접 이야기 드리고 싶어서

글을 쓰게되었어요.

2009년 7월, 처음 팬분들을 만나고

12년이라는 시간 동안 그리고 지금까지도

늘 감사하고 감사하며 또 한편으로는

미안함으로 팬분들과 함께 지내왔는데요

그런 제가 어느덧 여러분께 결혼 소식을

전하는 오늘, 이날이 오게 되었네요.

데뷔해서 지금까지 늘 팬분들께 좋은 모습

보여드리려 고민만 하던 제게 이러한 변화가

낯설기도 설레기도 해요.

아티스트 소연과 사람 박소연 모두를 한결같이

응원해 주고 믿어주고 제가 지칠 때마다

포기하지 않고 도전할 수 있도록 항상

지지해 주고 , 저의 사랑하는 부모님께도 늘

진심으로 노력해 주는 고마운 사람과

평생을 함께하기로 결심하게 되었어요.

앞으로 보다 성숙해지고 안정적인 저로서

팬분들께 더 좋은 음악과 다양한 활동으로

보답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게요.

언제까지나 팬분들과 함께하는

소연이가 되겠습니다.

많이 응원해 주시고

축복해 주시길 부탁드릴게요.

감사합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