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팀 허웅 vs 팀 허훈' 형이 웃었다...허재는 '특별심판' 등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프로농구 최고 인기스타인 허웅, 허훈 형제의 대결로 관심을 모았던 올스타전이 형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아버지 허재 전 감독은 특별 심판으로 깜짝 등장해 팬들에게 웃음을 안겼습니다.

보도에 이지은 기자입니다.

[기자]
나무늘보로 변신한 허훈과 상큼한 광고 음악 배경으로 나타난 허웅.

형제 대결은 처음부터 뜨거웠습니다.

점프볼 때도 티격태격, 신경전이 이어집니다.

[허 훈 / 팀 '허훈' 주장 : 아이, 넘어오지 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