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김선호 사생활 논란

강다니엘, '다이어리 데이'에 일기장 선물하고 싶은 스타 1위 차지.. 김선호 2위ㆍ장기용 3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

강다니엘 ⓒ스타데일리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강다니엘이 '다이어리 데이'에 일기장을 선물하고 싶은 스타 1위로 선정됐다.

지난 12월 21일부터 1월 11일까지 초ㆍ중ㆍ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가 10,917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다이어리 데이'에 일기장을 선물하고 싶은 스타 1위로 강다니엘(6,649명, 60.9%)이 선정됐다.

강다니엘에 이어 김선호(3,059명, 28.0%)가 2위를 차지했으며 그 외 장기용(430명, 3.9%), 공유(291명, 2.7%)가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1월 14일, '다이어리 데이'는 연인끼리 서로 일기장을 선물하는 날이다.

'다이어리 데이'에 일기장을 선물하고 싶은 스타 1위로 강다니엘이 선정된 이유에 대해서 세븐에듀&수학싸부 차길영 대표는 "강다니엘의 러블리한 멍뭉미와 따뜻한 마음 덕분"이라고 분석했다.

강다니엘은 엠넷(Mnet) '프로듀스 101-시즌 2'가 배출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멤버로 특유의 멍뭉미와 치명적인 섹시미로 국민 프로듀서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으며 화려하게 데뷔했다. 솔로로 데뷔한 후에는 장르의 폭을 넓히며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다.

가수 강다니엘은 지난해 대박 예능의 하나로 꼽히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MC로 활약하며 활동 범위를 넓혔다. 강다니엘은 자타 공인 연예계 대표 춤꾼이자 춤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갖고 있는 아티스트로 학창 시절 교내 비보잉 활동은 물론 현대무용 전공까지 춤에 대한 남다른 애정으로 전공전문 지식과 경험을 잘 살린 진행으로 호평을 받았다.

강다니엘은 얼마 전에 종방한 '스트릿 우먼 파이터' 스핀 오프 프로그램인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에서도 진행자로 맹활약했다.

한편 강다니엘은 디즈니 플러스에서 배우 데뷔전을 치른다. 상반기 공개되는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너와 나의 경찰수업'에서 청춘의 캠퍼스 라이프를 연기한다. '너와 나의 경찰수업'은 겁도 없고 답도 없지만 패기 하나 넘치는 눈부신 열혈 청춘들의 경찰대학 캠퍼스 라이프를 그리는 작품. 강다니엘은 채수빈ㆍ이신영ㆍ박유나 등 청춘스타들과 함께 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