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배구 황제 김연경

중국에서도 김연경은 김연경!..한지민x정려원도 반한 인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소영 기자] 배구 여제 김연경이 긍정의 파이팅을 외쳤다.

김연경은 5일 개인 SNS에 “항상 결과가 좋을 순 없지만 그래도 항상 최선을 다하자는 마음가짐”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이는 경기 중 찍은 사진이다.

사진 속 김연경은 두 주먹을 불끈 쥐고서 만세를 부르며 파이팅 기운을 뿜어내고 있다. 중국 리그에서 뛰고 있지만 변함없이 자랑스러운 백넘버 10이 돋보인다.

이를 본 배우 한지민은 “화이팅! 짜요!”라는 응원 댓글을 남겼다. 모델 강승현도 “이미 최고”라고 찬사를 보냈고 정려원 역시 응원의 박수 이모티콘을 댓글에 남겼다.

한편 김연경은 2020 도쿄올림픽에서 여자 배구팀을 이끌며 역사적인 4강 신화를 썼다. 현재는 지난 2017-2018시즌 활약했던 중국 리그 상하이 유베스트와 1년 계약을 맺고 맹활약 중이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