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북, 2022시즌부터 모바일 오피스 ‘전술 버스’ 운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프로축구 전북현대모터스가 6일 현대자동차로부터 ‘유니버스 작전지휘차’를 전달받았다.

지난 5일 2021 K리그1 제주와의 최종전에서 2-0으로 이기며 K리그 최초 5연패 달성 및 통산 9회 우승을 이룬 전북은 모기업으로부터 이동시 전술 회의가 가능한 유니버스 작전지휘차를 전달받고 발 빠르게 다음 시즌 준비에 들어갔다.

유니버스 작전지휘차는 단순한 이동 수단이 아닌, 차량 안에서 경기 분석 및 전략 회의가 가능하도록 설계되었으며, 이동 공간과 회의 공간을 분리해 전술 차량으로써 특성을 극대화한 ‘모바일 오피스’ 차량이다.

매일경제

전북현대가 2022시즌부터 전술버스를 운영한다. 사진=전북현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내부 설계는 코칭스태프의 의견을 반영해 제작했으며, 해당 ‘전술 버스’를 다가올 2022시즌부터 활용할 예정이다.

전북은 전술 버스를 통해 원정 경기 이동 시 코칭스태프에게 보다 편리함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전북현대 김상식 감독은 “모기업의 세심한 관심과 지원에 감사하다”며 “다음 시즌에도 반드시 우승컵을 들어 올려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북은 코로나19 상황이 좋아진다면 팬들에게도 전술 차량을 공개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이벤트를 기획할 예정이다.

[안준철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