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손담비, 스케이팅 국가대표 출신 이규혁 감독과 열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손담비(38)가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출신 이규혁(43) 감독과 열애 중이라고 소속사가 밝혔습니다.

손담비 소속사 에이치앤드엔터테인먼트는 "손담비 씨가 이규혁 감독과 만남을 갖고 있다"며 "두 사람은 친구로 알고 지내다 3개월 전부터 교제를 시작했다"고 2일 설명했습니다.

손담비는 2007년 가수로 데뷔해 '미쳤어', '토요일 밤에' 등 히트곡을 냈으며, 드라마 '드림', '동백꽃 필 무렵'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iHQ 예능 '언니가 쏜다' MC를 맡고 있는데요.

이규혁은 1991년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로 선발돼 올림픽 무대에 6번 섰으며,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을 끝으로 선수 생활을 은퇴했습니다. 현재는 iHQ 스피드 스케이팅팀 감독을 맡고 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이봉준·김도희>

<영상: 연합뉴스TV·손담비 유튜브>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