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희선, 먹방에 진심인 여신..20대라 해도 믿겠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사진=김희선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김희선이 일상을 공유했다.

배우 김희선은 30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끼 한끼가 진심"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에는 불판 위에 올려져있는 고기를 바라보고 있는 김희선의 모습이 담겨 있다.

무엇보다 김희선은 노란색 후드티 모자를 뒤집어쓴 채 극강의 미모를 뽐내고 있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김희선이 차기작으로 선택한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는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의 최고 등급인 블랙과의 결혼을 꿈꾸며 각자의 욕망을 향해 달려가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상류사회로 진출하기 위해 혹은 유지하기 위해 결혼과 재혼으로 인생 역전을 꿈꾸는 이들의 욕망을 따라가는 현실풍자극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