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변진섭 아들, 韓1호 아티스틱스위밍 남자선수 "국제대회 2관왕…父 닮은꼴"(미우새)[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가수 변진섭의 아들이자 국내 1호 아티스틱 스위밍 남자 선수 변태준이 '미운 우리 새끼'에 등장해 화제다.

2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임원희 정석용이 아티스틱스위밍을 배우러 나섰고, 아티스틱 스위밍 남자 1호 변재준 선수가 일일 선생님으로 등장했다.

훈훈한 외모와 실력까지 갖춘 변재준 선수는 가수 변진섭의 아들. 그는 국제 아티스틱 스위밍 비주얼 챌린지에서 2관왕에 오른 정상급 선수이기도 했다.

아티스트 스위밍은 물론 아티스트 스위밍을 하는 남자선수도 생소한 것이 사실. "우리나라 대표 선수라고 들었다. 아티스틱 스위밍 이 정식 명칭이냐"는 김원희 정석용의 질문에 변재준은 "원래는 싱크로나이즈드 스위밍이었는데 아티스틱 스위밍으로 변경됐다"고 답했다.

특히 변재준 선수는 레전드 가수 변진섭의 아들로 특히 시선을 집중시켰다. 뜻밖의 이야기에 스튜디오의 신동엽, 서장훈, 게스트 박용우는 물론 어머니들까지 너무 놀랐고 이내 "닮았다"며 고개를 끄덕였다.

변재준은 "제가 둘째 아들이다. 막내"라고 말했고, 김원희는 "아버지를 닮은 것 같다. 입가, 눈가가 그렇다"며 고개를 끄덕였다. 정석용은 변진섭의 히트곡 '너에게로 또다시' '희망사항' 등을 열창해 웃음을 안겼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