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일본 신임 총리 기시다 후미오

일본 기시다 총리, 미국 주도 '민주주의 정상회의' 참가할 듯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운데)가 지난 26일 오전 정례 각의(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왼쪽부터 하야시 요시마사 외무상, 기시다 총리, 노다 세이코 지역창생·저출산대책담당상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다음 달 온라인으로 개최하는 민주주의 정상회의에 참가하는 방향으로 조율하고 있다고 NHK가 27일 보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다음 달 9~10일 이틀 동안 민주주의 국가의 정상이 참가하는 정상회의를 온라인 형식으로 처음 개최하기로 했다.

참가 대상은 일본을 포함해 약 110개국 정상이다.

미국 정부가 발표한 정상회의 참가 대상에는 대만이 포함돼 있어 초청 대상이 아닌 중국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기시다 총리는 동맹국인 미국과의 신뢰 관계를 강화하고 민주주의 국가 정상과의 결속을 확인할 좋은 기회라고 판단해 참가하는 방향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NHK는 덧붙였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